'악인전' 전세계 174개국 판매..칸에서도 뜨거운 인기 [72nd 칸영화제]

칸(프랑스)=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05.24 19:03 / 조회 : 566
image
/사진제공=칸영화제 공식 사진


영화 '악인전'(감독 이원태)이 칸 필름 마켓에서 70개국 추가 판매를 확정, 총 174개국에 판권을 판매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24일 키위 미디어 그룹에 따르면 '악인전'은 칸 국제영화제 필름 마켓에서 70여개국에 추가 판매를 확정, 총 174개국 판매를 기록하며 해외에서의 뜨거운 반응을 여실히 입증했다.

'악인전'은 우연히 연쇄살인마의 표적이 되었다 살아난 조직폭력배 보스와 범인 잡기에 혈안이 된 강력반 미친개, 타협할 수 없는 두 사람이 함께 연쇄살인마 K를 쫓으며 벌어지는 범죄 액션 영화다.

앞서 104개국 해외 선판매 소식을 전한 '악인전'은 칸 필름 마켓에서도 추가 구매에 대한 문의가 쇄도해 영화를 향한 전 세계적인 관심을 입증했다.

칸 필름 마켓에서 미판매 국가를 대상으로 프라이빗 스크리닝을 진행한 '악인전'은 남미 40개국, 동유럽 15개국, 러시아 CIS 12개국을 비롯해 영국과 이탈리아까지 70개국에 추가 판매를 달성, 총 174개국 판매라는 쾌거를 이뤄냈다.

이는 마동석에게 세계적인 인기를 선물한 영화 '부산행'의 156개국 판매 기록을 넘어선 수치라 더욱 주목받고 있다. 한국영화의 진출이 쉽지 않았던 이탈리아, 영국, 폴란드, 체코, 슬로바키아, 헝가리, 루마니아 등에 추가 판매가 성사된 점은 더욱 의미 있는 결과다.

특히 영국은 5개 배급사의 높은 관심 속에 치열한 경쟁이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전 세계인의 마음을 사로잡은 '악인전'이 174개국에서 어떤 성과를 올릴 수 있을 지 귀추가 주목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