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초면사' 한지선 하차..캐릭터도 삭제? "논의 중"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5.24 14:44 / 조회 : 403
image
한지선/사진=제이와이드컴퍼니


한지선(25)이 '초면에 사랑합니다'의 하차가 결정된 가운데, 그녀가 맡았던 캐릭터는 어떻게 될까.

24일 오후 SBS는 공식입장을 통해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한지선이 하차하게 됐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지선은 지난 23일 언론을 통해 지난해 9월 택시기사를 폭행, 자신을 연행한 경찰관의 뺨을 때리는 등 공무집행방해 혐의까지 더해져 벌금 500만원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 받았던 것으로 드러났다.

SBS는 "한지선씨는 극 중 스토리상 사건의 핵심적인 키를 쥐고 있는 조연 역할로 분량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었습니다. 제작진은 사태의 심각성을 고려하여, 대본 전면 수정과 해당 배우의 출연분량을 편집 및 삭제하기로 결정했습니다"고 했다.

이와 함께 SBS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한지선이 맡았던 캐릭터가 사라지는지, 다른 배우로 대체 되는 것인지에 대해서는 "현재 논의 중이다"고 밝혔다. 한지선은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T&T모바일 대표이사 심해용(김민상 분) 비서 모하니 역을 맡았다. 모하니가 극중에서 주인공들과 얽히면서 제법 비중이 있던 상황이다. 이에 캐릭터가 다른 배우로 대체되는지, 캐릭터도 삭제되는 것인지에도 이목이 쏠리고 있다.

한편 한지선의 택시기사 폭행사건과 관련,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는 지난 23일 공식입장을 통해 사과의 뜻을 전했다. 소속사는 "한지선은 현재 본인에게 주어진 법적 책임을 수행하였으며, 앞으로 남은 법적 책임 또한 수행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더불어 "잘못을 인정, 뉘우치며 깊에 반성하고 있다"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