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훈, 6월 1일 일반인과 교회서 백년가약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5.24 11:59 / 조회 : 1380
image
배우 김석훈/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김석훈(47)이 오는 6월 일반인 여성과 결혼한다.

24일 오전 김석훈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미스틱액터스)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김석훈이 오는 6월 1일 서울의 한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김석훈의 예비 신부는 일반인으로 교회에서 만나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 가족, 친지, 지인 등과 함께 조촐하게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김석훈은 1998년 드라마 '홍길동'으로 데뷔했다. 이후 '청춘의 덫' '토마토' '한강수타령' '비밀남녀' '행복한 여자' '천추태후' '반짝반짝 빛나는' '루비반지' '징비록' '엄마' 등 여러 드라마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또한 영화 '북경반점' '은행나무 침대' '튜브' '마강호텔' '1724 기방난동사건' '비정한 도시' 등에도 출연한 바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