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박민영 볼입맞춤.."대칭 좋아해"[별별TV]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5.22 22:12 / 조회 : 285
image
/사진=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방송화면 캡쳐


'그녀의 사생활'에서 김재욱, 박민영의 출근 키스에 웃음꽃을 피웠다.

22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극본 김혜영, 연출 홍종찬, 원작 누나팬닷컴, 제작 본팩토리·스튜디오드래곤)에서는 라이언 골드(김재욱 분)는 출근길에 성덕미(박민영 분)를 찾아갔다.

이날 라이언의 집에 아래층에 살고 있는 차시안(정제원 분)의 어머니 공은영(이일화 분)이 찾아왔다. 공은영은 전날 밤 엘레베이터 안에서 만난 라이언에게 아들 차시안이 많이 귀찮게 했다고 한 것 같다면서 샌드위치를 만들어 왔다.

라이언은 공은영이 만든 샌드위치를 가지고 성덕미를 찾았다. 자신이 혼자 먹기보다 이를 성덕미를 떠올린 것. 성덕미는 이런 라이언의 마음에 기뻐했고, 좋아했다.

이어 라이언, 성덕미는 함께 출근길에 올랐다. 두 사람은 서로를 향해 달달한, 사랑 가득한 눈빛을 보냈다. 이 때 성덕미가 라이언의 볼에 가벼운 입맞춤을 해줬다.

라이언은 "저는 완벽한 대칭을 좋아해요"라며 다른 볼을 내밀었다. 성덕미는 "오늘은 여기까지"라면서 애교를 부렸다. 이후 둘은 함께 차를 타고 출근을 했다. 갈수록 깊어지는 사랑이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