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왕님' 안내상, 박정학의 말에 당황.."마지막기회?"[별별TV]

장은송 인턴기자 / 입력 : 2019.05.21 18:58 / 조회 : 390
image
/사진=MBC 일일드라마 '용왕님 보우하사' 캡처


드라마 '용왕님 보우하사'의 안내상이 갑작스러운 상황에 당황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용왕님 보우하사'(연출 최은경, 극본 최연걸)에서는 서필두(박정학 분)와 대면한 심학규(아내상 분)의 모습이 담겼다.

심학규는 서필두를 보고는 당황해서 "나는 마풍도 회장을 만나러 온건데 뭔가 잘못된 것 같군요"라고 말하고는 방을 나서려 했다.

그러나 서필두의 수하는 심학규의 앞을 막아섰다. 서필두는 "마풍도가 아니라 나를 먼저 만나는 편이 좋을 겁니다. 딸의 행복을 지키고 싶다면 그 쪽에게 주어진 마지막 기회를 잡아야 한단 얘기입니다"라며 여유 있게 미소 지었다. 심학규는 "마지막 기회라니.."라며 의문스러운 듯 물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