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릎 부상' 양의지 선발 제외, 베탄코트 포수 마스크

고척=이원희 기자 / 입력 : 2019.05.21 17:38 / 조회 : 1347
image
NC 다이노스의 양의지. / 사진=뉴스1 제공
NC 다이노스가 안방마님 양의지(32)를 선발에서 제외했다. 이동욱(45) NC 감독은 21일 고척 키움 히어로즈와 경기에 앞서 양의지 대신 외국인선수 크리스티안 베탄코트(28)를 선발 포수로 내세웠다는 소식을 전했다.

이 감독은 "양의지의 무릎이 좋지 않은 상태다. 포수 포지션은 무릎을 많이 굽혔다고 폈다 해야 하기 때문에 일단 명단에서 제외했다. 상황을 봐야겠지만 오늘 대타로도 힘들 것 같다"고 말했다.

베탄코트의 포수 활용에 대해선 "양의지에게 휴식을 주거나 외국인투수들이 등판할 때 나설 것 같다. 그동안 베탄코트는 포수로 많이 뛰어본 선수다. 앞으로도 일주일에 한두 번 정도 포수로 출전할 수 있다"고 전했다.

팀의 리드오프로 나서고 있는 박민우(26)는 5월 16경기에서 타율 0.400을 기록 중이다. 이 감독은 "3번 타자를 하다가 1번 타자를 맡고 있다. 출루율이 좋은 데다가 경기을 리딩하는 능력도 있다"고 칭찬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