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귀'' 전현무, 식당에서 서비스 바란적 있어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19.05.19 18:26 / 조회 : 360
image
/사진=KBS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 화면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MC 전현무가 식당에서 서비스때문에 음식이 늦게 나오길 바란 적 있다고 밝혔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2TV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귀')에서 전현무가 "식당에서 서비스 때문에 음식이 늦게 나왔으면 좋겠다고 생각한 적이 있다"고 언급했다.

'당나귀귀' 출연자인 요리연구가 심영순은 딸이 운영하는 식당을 찾아 식당의 인테리어와 서비스, 음식의 맛 등을 냉정하게 평가했다.

그러나 옆 테이블 손님이 음식을 주문한 지 한참이 됐는데도 음식이 나오지 않자, 이를 본 심영순은 딸을 불러 호되게 꾸중을 했다.

이후, 오래 기다린 손님에게 '누룽지 샐러드'를 서비스로 제공하자 전현무가 갑자기 "나는 식당에서 이런 서비스 바라면서 음식이 늦게 나오길 바란 적 있다"고 밝혀 웃음을 유발하기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