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XXX아, 더럽게 추태 부려" 악플러 DM 공개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5.17 14:19 / 조회 : 12718
image
/사진=태연 인스타그램
걸그룹 소녀시대(태연 써니 티파니 효연 유리 수영 윤아 서현) 멤버 태연이 자신이 받은 욕설 메시지를 공개했다.

태연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 네티즌으로부터 받은 DM(다이렉트 메시지)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캡처 사진 속 악플러는 "XXX아 그만 하랬지. 더럽게 어디서 추태를 부려. 남자가 그리도 없냐. 있을 때 잘 하지", "누가 얘 좀 털어주세요", "더럽게도 남은 미련 보이며 추악질 하는 꼬라지 팬들한테 보여주고 미안하지도 않음?", "이조차도 좋다며 같은 시집 쳐산다고 XX하는 팬들은 걍 호구니?" 등 욕설 섞인 비난을 퍼부었다.

image
/사진=태연 인스타그램
앞서 태연은 자신이 인상적으로 읽은 시가 담긴 책 페이지 사진을 게재했다. 악플러는 해당 게시물을 꼬투리 잡아 욕설을 퍼부은 것이다.

한편 태연은 해당 게시물에 별다른 메시지를 게재하진 않았지만 악플러의 아이디와 메시지 내용을 그대로 공개했다. 현재 악플로의 계정은 이미 삭제된 상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