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김시덕·이재훈, 길에 쓰러진 시민 구해..발빠른 대처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5.14 15:26 / 조회 : 1470
image
김시덕, 이재훈/사진=이재훈 SNS


개그맨 김시덕, 이재훈이 촬영 중 길에 쓰러진 시민을 구했다.

14일 스타뉴스 독자가 김시덕, 이재훈이 이날 오후 2시 40분께 서울 강남구 삼성동 강남보건소 앞 대로변에서 MBC '생방송 오늘아침'의 코너 '나둘이 간다' 촬영 중 길에 쓰러진 남성을 발견, 이를 직접 구한 사연을 제보했다.

image
길에 쓰러진 시민을 119 구급대원에게 인계 중인 김시덕, 이재훈/사진=독자제공


제보자에 따르면 쓰러진 이 남성은 제대로 몸을 가누지 못했고, 정신도 차리지 못했다. 이에 김시덕이 남성의 몸을 문지르면서 나름 응급조치를 했고, 이재훈이 119에 긴급히 연락했다.

촬영까지 중단한 두 사람은 119 구급 대원이 현장에 도착, 남성이 엠뷸런스를 타고 이송되는 것까지 지켜봤다.

단순히 지나칠 수도 있는 일이었지만 김시덕, 이재훈은 직접 구급대원에게 인계하면서 주위를 훈훈케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