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쵸즌원' 박재범 "내가 보여준 행보 가치 있어 제작 참여"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9.04.25 14:27 / 조회 : 348
image
가수 박재범이 25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유튜브 오리지널 'Jay Park: Chosen1' 기자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임성균 기자


가수 박재범이 유튜브 오리지널과 함께 손을 잡고 새로운 행보에 나서게 된 소감을 밝혔다.

박재범은 25일 오후 2시 롯데호텔서울에서 유튜브 오리지널 '제이 팍:쵸즌 원'(Jay Park: Chosen1)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박재범은 "인기와 상관없이 내가 걸어갔던 길이나 보여줬던 행보가 충분히 가치가 있어서 이렇게 제작에 나서게 됐다"라고 말했다.

코타 아사쿠라 유튜브 오리지널스 APAC Lead는 이번 다큐멘터리 제작과 관련, "유튜브가 많은 아티스트의 등장과 함께 팬들과의 만남에 교두보 역할을 하고 있고 한국의 음악이 세계적으로도 많은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라며 "다양한 스토리를 담은 영상을 제작하고 싶었고 박재범만이 갖고 있는 스토리가 독특하다고 생각해 이렇게 제작에 임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제이 팍:쵸즌 원'은 힙합 아티스트 박재범의 데뷔 10년 역사와 미국에서의 새로운 도전을 담은 다큐멘터리. 아시아에서 가장 힙한 아이콘이였던 박재범이 미국 유명 힙합 레이블 락네이션(Roc Nation) 첫 번째 아시안계 아티스트가 되기까지의 여정이 고스란히 기록됐다.

총 4개의 에피소드로 구성된 이번 다큐멘터리는 박재범과 새로운 시작을 함께 한 AOMG 동료 사이먼 도미닉, 그레이와 오랜 친구 도끼, 차차 말론 등 국내외 유명 힙합 아티스트들의 생생한 이야기도 담겼다.

'제이 팍:쵸즌 원'은 오는 5월 1일 박재범의 유튜브 채널에서 유튜브 프리미엄 가입자들을 대상으로 단독 공개된다.

유튜브 오리지널은 유튜브가 주요 아티스트, 크리에이터, 스튜디오 제작자들과 협업해 제작하고 있는 콘텐츠. 국내에서는 지난 2018년 공개된 방탄소년단 성장 다큐멘터리 '방탄소년단: 번 더 스테이지'와 첫 번째 오리지널 드라마 '탑 매니지먼트'를 비롯해 현재까지 총 5편의 오리지널을 선보인 바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