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맛' '♥조안' 김건우 "카메라가 저격하는 것 같아"[별별TV]

문솔 인턴기자 / 입력 : 2019.04.24 00:00 / 조회 : 694
image
/사진= '아내의 맛' 방송화면


'아내의 맛'에서 조안의 남편 김건우가 "카메라가 저격하는 것 같다"고 밝혔다.

23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는 결혼 4년 차 배우 조안과 IT 업게 CEO 남편 김건우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집으로 돌아온 조안은 콧소리를 가득 넣어 남편을 불렀고 남편은 더 심한 애교로 답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조안은 남편과 거실에 마주 앉아 "오늘 뭐 했어?"라고 물었지만 이내 어색한 정적이 흘러 웃음이 폭발했다.

리얼리티 방송이 처음인 조안은 카메라를 의식하는 모습을 보였고 남편 김건우는 "카메라들이 나를 저격하는 것 같다"고 밝혔다. 김건우는 카메라와 자꾸 아이콘텍트를 했고 눈이 마주치자마자 눈을 내리는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