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형 "벤 목소리, '불후의 명곡' 역사 생각나 울컥"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19.04.20 18:32 / 조회 : 446
image
/사진='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가수 벤이 '불후의 명곡'에서 청아한 목소리를 뽐냈다. 이에 정재형이 벤의 목소리를 칭찬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는 400회를 맞이 해 글로벌특집으로 일본 편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가수 김연자의 명곡으로 이뤄졌다.

첫 번째 무대는 청아한 목소리의 주인공 가수 '벤'이 장식했다. 등장하자 마자 "곤니찌와"라고 밝게 인사를 건넨 벤은 김연자의 '수은등'을 열창했다.

이를 본 MC정재형은 "지금까지 불후의 명곡의 역사가 생각나면서 울컥한다"고 칭찬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