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구구단 세정 "우리 노래 나왔으면"..혜리 "대충 불러라"

공미나 기자 / 입력 : 2019.04.20 19:57 / 조회 : 882
image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방송화면 캡처

가수 겸 배우 혜리가 그룹 구구단 멤버 세정에게 '놀라운 토요일'에 노래가 나올 수 있는 방법을 알려줬다.

20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이하 '놀토')에서는 그룹 빅스 멤버 라비와 구구단 멤버 세정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라비와 세정은 '놀토'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라비는 "프로그램을 많이 봐서 제 마음속에서 이미 출연을 한 듯한 느낌"이라고 말했다.

세정은 "매주 멤버들과 '놀토'를 본다"며 "볼 때마다 우리 노래가 나왔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기에 노래가 나오면 꼭 실검에 오른다. 그게 너무 좋아 보인다"며 부러워했다.

이에 혜리는 "여기에 안 나왔다는 건 너무 딕션이 좋았다는 의미"라며 "다음 앨범은 대충 부르라"고 조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