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상 발리!' 밴쿠버 황인범, 7경기 만에 데뷔골 폭발

박수진 기자 / 입력 : 2019.04.18 12:09 / 조회 : 1416
image
데뷔골을 넣고 기뻐하는 황인범. /사진=밴쿠버 화이트캡스 SNS
미국 프로축구 메이저리그사커 소속 밴쿠버 화이트캡스에서 뛰고 있는 황인범(23)이 7경기 만에 데뷔골을 넣었다.

황인범은 18일 오전(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에 위치한 BC 플레이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사커 로스앤젤레스FC와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27분 환상적인 발리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이날 4-3-3 포메이션의 중앙 미드필더로 나선 황인범은 0-0으로 맞선 전반 27분 동료 빅토르가 슈팅한 공이 골대를 맞고 튀어나오자 재차 왼발 슈팅을 시도해 득점에 성공했다.

밴쿠버 구단 SNS는 이 골에 대해 "황인범의 엄청난 기술"이라고 설명하며 황인범의 첫 골을 축하했다.

한편, 경기는 전반전을 마친 현재, 밴쿠버가 1-0으로 앞서있다. 아직 첫 승이 없는 밴쿠버 역시 7경기 만에 첫 승을 거둘 절호의 기회를 잡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