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걸' 신해리, 탱크톱 우월 몸매 "세 탕은 무리였어"

신화섭 기자 / 입력 : 2019.04.02 10:25 / 조회 : 1397577
image
/사진=신해리 SNS
'로드걸' 신해리가 우월한 몸매를 뽐냈다.

신해리는 최근 자신의 SNS에 "하루에 세 탕은 무리였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신해리는 분홍빛 탱크톱을 입고 매력적인 미소와 몸매를 자랑하고 있다.

2011년 미스코리아 울산 출신의 신해리는 최근 로드FC에 합류해 인기 몰이를 하고 있다.

image
/사진=신해리 SNS
image
/사진=신해리 SNS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