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IFFHS 선정 프로축구리그 순위 8년 연속 亞 1위

박수진 기자 / 입력 : 2019.02.12 22:17 / 조회 : 3973
image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K리그가 아시아 최고 리그 자리를 8년 연속으로 지켜냈다. 최근 끝난 2019 아시안컵에서 우승을 차지한 카타르 리그는 아시아 2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2일 국제축구역사통계연맹(IFFHS)의 자료를 인용해 "2018년 세계 프로축구리그 순위에서 K리그가 전체 19위를 차지하며 AFC(아시아축구연맹) 소속 프로축구리그 중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IFFHS는 지난 1월 20일 홈페이지를 통해 2018년 세계 프로축구리그 순위를 공개했다. 1991년부터 전 세계 프로축구리그의 순위를 발표하기 시작한 IFFHS는 각국 상위 5개 클럽의 자국 리그, 대륙별 리그 성적을 점수로 환산해 순위를 결정한다.

K리그는 2018년 순위에서 환산점수 580점을 획득해 2017년보다 9계단 오른 19위로 8년 연속 아시아 1위를 차지했다. 최근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카타르의 카타르 스타스 리그(420점, 39위), 중국의 슈퍼리그(400.5점, 44위), 일본의 J리그(388.5점, 45위)가 뒤를 이었다.

한편 2018년도 전 세계 최고의 프로축구리그는 스페인의 프리메라리가(1,256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1,050점), 브라질 세리에A(1,043점) 순서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