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사랑치유기 소유진, 정애리 구하고 의식 잃어[★밤TView]

이용성 인턴기자 / 입력 : 2019.02.10 23:09 / 조회 : 7923
image
/사진=MBC '내 사랑 치유기'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에서 소유진이 정애리를 구하고 의식을 잃었다.

10일 오후 방송된 MBC 일요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극본 원영옥, 연출 김성용)에서는 허송주(정애리 분)가 정효실(반효정 분)과 최재학(길용우 분)에게 매달리다 결국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연락도 없고, 짐도 챙기지 않고 떠난 허송주를 최진유(연정훈 분)과 최이유(강다현 분)는 걱정했다. 최재학과 정효실 그리고 임치우는 싱숭생숭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최진유(연정훈 분) 역시 죄책감을 느꼈다. 최진유는 최기쁨(박예나 분)이 집에 가고 싶다는 말에 "이제 거기에는 아빠 자리가 없어"라고 혼잣말하기도 했다. 최진유는 파양신청을 준비했다.

최진유는 파양 신청서를 최재학에게 전달했다. 최재학은 "집으로도 돌아오고 회사로도 돌아와"라고 했다. 그러나 최진유는 "그렇게 할 수 없습니다. 용서하세요"라고 단호히 말했다. 최재학은 "네 어머니 잘못은 용서할 수 없겠지만 그걸 네가 다 떠안겠다는 생각은 하지 마라. 무슨 일이 있어도 넌 어디까지나 내 아들이다"라며 최진유를 감쌌다.

임치우(소유진 분)는 이혼을 준비했다. 박완승(윤종훈 분)은 임치우 앞에서 무릎을 꿇은 뒤 그동안의 만행들에 대해 사과했다. 박완승은 "한 번만 내 얘기 좀 들어 달라"며 애원했다. 임치우는 "결혼하고 힘든 적은 있었지만 후회한 적 없었다. 근데 너무 후회된다"며 울먹였다. 임치우는 덧붙여 "내 결혼생활 8년이 무너졌다"며 박완승에게 이혼서류를 건넸다. 임치우는 박완승에 "이혼해"라며 말했다.

박완승은 "임치우 없이는 안 된다"라 말했다. 박완승은 임치우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노력했다. 박완승은 임치우를 찾아 나서기도 했고 또 임치우의 엄마, 이삼숙(황영희 분)을 찾아가 용서를 구하고 또 도와달라고 했다. 그러나 도와주지 않았다. 박완승은 절망에 빠졌다.

박완승은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임치우의 집에 찾아가 용서를 구했다. 이를 정효실이 들었다. 정효실은 박완승의 만행을 모두 알았다. 이후 정효실과 김이복(박준금 분), 박부한(김창완 분)이 한자리에 모였다. 박부한은 고개를 푹 숙이며 "죄송하다"고 했다. 정효실은 "아이들 정리하시죠. 손녀딸 이런 치욕 당하면서 살 이유 없습니다"라고 단호히 말했다.

한편 허송주는 마지막을 준비했다. 허송주는 임치우에게 "미안하다. 널 아프게 했던 기억은 내가 다 가지고 갈테니.."라는 장문의 문자를 보냈다. 허송주는 또한 후원을 하던 곳에 큰돈을 지불했다. 묘한 느낌을 받은 임치우와 최진유는 허송주가 입금했던 곳을 토대로 허송주의 행방을 찾아 나섰다.

수소문 끝에 임치우는 산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던 허송주를 발견했다. 임치우는 절벽 아래로 뛰어내리려던 허송주를 구하고 자신이 낭떠러지로 떨어져 의식을 잃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