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변요한 "무명시절 1년 독립영화 30편 찍었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9.01.13 12:08 / 조회 : 622
image
/사진제공=SBS


13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배정남과 변요한의 진솔한 이야기가 공개된다.

앞선 방송에서 배정남의 집을 방문한 배우 변요한은 귀여운 매력과 허당 매력을 발산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어 두 사람은 방송에서는 꺼내기 힘들었던 무명시절의 아픈 추억을 솔직하게 꺼내 관심을 모았다.

변요한은 "과거 무명시절 1년에 30편 씩 독립영화를 찍었다"며 "오디션 장에서 눈물을 흘린 적도 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배정남 역시 모델치곤 작은 키 때문에 겪은 설움을 말해 두 사람은 짙은 공감대를 형성했다.

뿐만 아니라, 변요한은 자신을 스타덤에 오르게 해준 드라마 '미생'의 치열했던 오디션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이어서 배정남에게는 아버지 같은 존재나 다름없는 배우 이성민에게 폭풍 감동 받은 일화까지 털어놓아 눈길을 끌었다.

한편, 변요한은 배정남의 러브 스토리에 큰 관심을 보이기도 했다. 배정남의 결혼식에서 자신이 꼭 맡고 싶은 역할이 있다며, 엉뚱한 속내(?)를 밝혀 폭소를 자아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