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건아 35점 16R' 현대모비스, DB에 109-83 대승

이슈팀 이원희 기자 / 입력 : 2018.11.11 21:54 / 조회 : 3332
image
울산 현대모비스의 라건아. / 사진=KBL 제공


울산 현대모비스가 원주 DB를 가볍게 이기고 단독 선두 자리를 지켜냈다.

현대모비스는 11일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2라운드 DB와의 홈경기에서 109-83으로 크게 이겼다.

현대모비스는 이날 승리로 2연패를 끊어냈다. 시즌 성적 9승 3패다. 반면 DB는 2연패 수렁에 빠지며 4승9패를 기록했다.

현대모비스는 라건아가 35점 16리바운드 4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섀넌 쇼터도 외곽에서 활발하게 움직이며 3점슛 3개 포함 21점을 쓸어 담았다.

경기 초반부터 현대모비스가 강한 압박을 가했다. 박경상의 3점슛 2방으로 쾌조의 출발을 알린 뒤 라건아가 득점을 몰아쳤다.

2쿼터를 25-17로 앞선 현대모비스는 라건아가 골밑을 굳건하게 지켜냈고, 쇼터의 외곽슛까지 폭발해 점수차가 급속도로 벌어졌다. 현대모비스는 전반을 56-33으로 리드했다.

후반은 승패에 큰 영향이 없었다. 현대모비스는 3쿼터 오용준과 양동근의 외곽포로 정신없이 상대를 몰아붙였다. 3쿼터는 88-60으로 끝났다.

4쿼터 현대모비스는 벤치 멤버들을 골고루 기용하며 주전 선수들의 체력을 안배했다. 현대모비스는 100점 고지도 돌파하고 편안한 승리를 챙겼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