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이적 "스페셜 DJ 위해 비비크림 바르고 왔다"

이슈팀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8.11.05 14:08 / 조회 : 915
image
가수 이적(왼쪽), 개그맨 김태균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는 라디오 방송화면 캡처

가수 이적이 '두시탈출 컬투쇼' 스페셜 DJ를 위해 수염도 밀고 비비크림도 바르고 왔다고 밝혔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서울·경기 107.7MHz)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이적이 스페셜 DJ로 출격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적은 "분위기가 너무 좋다. 최근에도 공연을 하고 있지만, 소극장에 다양한 세대의 관객이 함께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들어오는데 따뜻한 표정으로 맞아줬다. 감동 받았다"고 덧붙였다.

이적은 청취자들을 향해 "실물이 낫죠?"라고 물었다. 그러면서 "수염도 밀고 비비도 바르고 왔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