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사연' 경리 "오스틴강과 결혼생활, 어떻게 될지 궁금해"

상암=이경호 기자 / 입력 : 2018.10.12 12:20 / 조회 : 383
image
경리, 오스틴강/사진=김창현 기자


가수 경리가 모델 겸 셰프 오스틴강과 가상 부부로 결혼생활을 하는 소감을 털어놨다.

경리는 1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tvN 가상결혼 리얼리티 '아찔한 사돈연습' 기자간담회에서 오스틴강과 가상 부부가 된 것에 "부담 가지지 않고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는 "편하게 방송하려 한다"면서 "뭐가 어떻게 되어갈지 궁금한 상황이다"고 밝혔다. 이날 그녀는 오스틴강과 나란히 앉아 눈빛 교환을 하는 등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기도 했다.

image
경리, 오스틴강/사진=김창현 기자


경리는 "저보다 저희 엄마가 오스틴강을 좋아하는 것 같다"면서 "방송 처음 하고 왔는데, 괜찮다고 하시더라"면서 엄마와 함께 방송 출연까지 한 후기를 전했다. 이어 "제가 성인이 돼서는 부모님과 떨어져 살고 있다. 연애하는 모습을 보신 적이 없어서 재미있어 하신다"고 밝혔다.

한편 '아찔한 사돈연습'은 가상 부부가 된 자식들의 결혼생활을 보며, 이들의 현실 부모가 서로의 가상 사돈과 토크를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남태현-장도연, 권혁수-미주(러블리즈), 오스틴강-경리가 커플로 출연한다. 또한 김구라, 노사연, 서민정이 MC를 맡았다. 지난 5일 첫 방송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영화대중문화유닛 기자 이경호입니다. 빠르고, 재미있고, 즐거운 영화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