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수살인', 연이틀 박스오피스 1위..'미쓰백' 3위 출발[★무비차트]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8.10.12 08:21 / 조회 : 444
image
사진=영화 '암수살인', '미쓰백' 포스터

'베놈'을 제친 '암수살인'이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정상에 오른 가운데 '미쓰백'이 개봉 첫 날 박스오피스 3위로 출발했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암수살인'은 지난 11일 하루 8만6101명의 관객을 불러모아 일일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지난 10일 '베놈'을 제치고 처음 일일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암수살인'은 연이틀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했다. 누적 관객수는 228만868명이다.

김윤석 주지훈이 주연을 맡은 '암수살인'은 감옥에 갇힌 범인이 추가 살인사건을 고백하고 형사가 이를 토대로 사건을 역추적해 나가는 과정을 그린 범죄드라마로 호평받고 있다.

'베놈'이 6만8128명으로 2위에 오른 가운데 11일 개봉한 '미쓰백'이 3위로 출발했다. 한지민의 변신이 돋보이는 '미쓰백'은 세상으로부터 버림받은 여인이 학대받는 어린 소녀를 지켜주기로 결심하면서 벌어지는 일을 드린 작품이다.

이밖에 '스타 이즈 본'이 1만3479명을 불러모아 누적관객 6만6636명을 기록했으며, '안시성', '곰돌이 푸 다시 만나 행복해', '에브리데이', '노크:초대받지 않은 손님' 등이 그 뒤를 이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