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북한·중국 작가들 작품 한눈에..한중미술협회 초대전

김재동 기자 / 입력 : 2018.10.10 10:34 / 조회 : 1140
image
북한 만수대 창작사 소속 화가 탁요현의 작품./사진제공=한중미술협회


한국과 중국, 그리고 북한의 작가들까지 참여하는 전시회가 열린다.

인천광역시 미추홀구에 위치한 혜원갤러리는 오는 13일부터 19일까지 ‘한중미술협회 3주년 작가초대전’을 연다.

image
중국작가 양즈의 작품./사진제공=한중미술협회
특히 이번초대전엔 북한이 자랑하는 만수대 창작사 소속의 서양화가 탁요현외 4인의 북한작가 작품들이 전시될 예정이어서 눈길을 끈다.

이번 전시에는 한중미술협회 소속의 차홍규(하이브리드), 장우순(서양화), 윤상민(사진), 장혜숙(서양화), 김언배(섬유), 이석우(도예), 이지연(회화), 김미행(조각), 김국(서양화), 정미순(한국화), 이상순(회화), 강유경(도예), 박은희(문인화), 이현희(서각), 임현진(서양화), 강동석(판화) 작가 등과 북한의 탁요현작가 외 5명, 중국은 양즈(揚子) 작가 외 5명 등 총 26명의 작가가 한국화, 북한화, 중국화, 서양화, 조각, 사진, 서예 및 공예작품 등 미술 전 장르에 걸친 작품 50여점을 전시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