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유리 10월 첫 솔로앨범 발표..연기 병행(공식)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8.09.20 15:57 / 조회 : 2454
image
소녀시대 멤버 겸 배우 유리 /사진=김휘선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유리가 오는 10월 새 앨범 준비와 함께 배우 활동을 병행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0일 스타뉴스에 "유리가 오는 10월 중 본인의 솔로 정식 앨범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유리의 솔로 앨범 발표는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유리는 지난 1월 SM스테이션을 통해 DJ 레이든과 함께 협업한 음원을 낸 적도 있다.

유리는 또한 오는 10월 4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MBC 드라마 '대장금이 보고 있다'에도 합류, 복승아 역을 연기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