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선미, 매니저 집에서 1일 우렁각시로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8.09.14 08:06 / 조회 : 4123
image
'전지적 참견 시점' 선미가 매니저를 위해 일일 우렁각시로 변신했다. /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전지적 참견 시점' 선미가 이사 한 매니저의 집에 첫 방문 했다. 그녀는 매니저를 위해 '1일 우렁각시'로 변신했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0회에서는 선미가 매니저의 집에서 특급 요리사로 변신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제작진에 따르면 선미는 마트에 들러 장을 봤고 매니저가 필요한 물건들을 찰떡같이 장바구니에 담아 두 손 가득 무겁게 짐을 들고 매니저의 집을 찾았다.

선미는 매니저의 집에 도착해서 과거 미국에서 즐겨 먹던 특별 레시피를 공개했다고 전해져 관심을 증폭시킨다. 집에 도착한 선미는 매니저를 위한 특급 요리를 선보였고 이에 매니저는 "나 처음 먹어봐!"라며 감탄과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전해져 기대를 끌어올린다.

그런가 하면 선미가 매니저의 집을 구경하던 중 뜻밖의 질투를 폭발했다고. 이에 매니저는 연신 "오해야"라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져 도대체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과연 매니저를 연신 감탄하게 한 선미의 특급 요리는 무엇일지, 매니저의 집에서 선미의 질투가 폭발한 모습은 오는 15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하며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