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큐브 "현아·이던,퇴출 확정 아냐..더 논의 중"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8.09.13 16:13 / 조회 : 49181
image

큐브엔터테인먼트에서 현아와 팬타곤 이던을 퇴출한다고 공식 발표한 가운데, 소속사 최고위층에서 퇴출이 확정이 아니라 최종 조율이 필요하다고 입장을 바꿔 귀추가 주목된다.

13일 큐브엔터테인먼트 고위 관계자는 "현아와 이던의 퇴출은 논의 중이었을뿐 확정된 사안은 아니다"며 "좀 더 의견 조율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오전 큐브엔터테인먼트는 현아와 이던과 신뢰 관계가 깨져 더 이상 같이 할 수 없다며 퇴출한다고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이에 대해 큐브엔터테인먼트 고위 관계자는 "해당 아티스트의 의견도 중요하기 때문에 의견 수렴 과정을 걸쳐 신중하게 결정돼야 할 사안이다. 퇴출은 아직 최종 결정된 게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소속사 관계자들이 모여 긴급 논의 중"이라며 "해당 아티스트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결정 내릴 예정"이라고 전했다.

두 사람은 앞서 열애설이 불거지며 시선을 모았다. 이후 큐브엔터테인먼트가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라고 밝혔지만 직후 현아가 자신의 SNS를 통해 열애를 인정, 입장을 번복하기도 했다. 이후 큐뷰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의 활동을 중단시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