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김재욱 "강동원과 비교? 세계관이 다르다"

이슈팀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8.09.12 11:32 / 조회 : 1482
image
배우 김재욱, 아나운서 박선영(왼쪽부터) /사진=SBS 라디오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보는 라디오 방송화면 캡처


'씨네타운'에서 배우 김재욱이 강동원과의 비교에 대해 세계관이 다르다고 밝혔다.

12일 오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서울·경기 107.7MHz) '박선영의 씨네타운'에서는 코너 '씨네 초대석'으로 꾸며져 배우 김재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재욱은 드라마 '손 the guest'와 영화 '검은 사제들'의 차별점을 언급했다. 그는 "한국형 리얼 엑소시즘을 표방한 드라마다. 드라마로는 엑소시즘을 처음 시도하는 작품이다. 강동원 씨의 '검은사제들'과는 세계관이 다르다. 저희는 샤머니즘이 같이 섞여 있는 장르다"라고 전했다.

김재욱은 "김동욱과 드라마 '커피 프린스 1호점' 이후로 처음 만났다. 11년 만에 작품을 같이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중간에 계속 연락하고, 가끔씩 보고 그랬다. 작품을 같이 하게 된 건 11년 만이다"라고 설명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