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나혜미, 남편 에릭 첫 문자.."사칭인 줄 알았다"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8.09.12 09:04 / 조회 : 4148
image
/사진제공=KBS 2TV '해피투게더3'


배우 나혜미가 남편 에릭과의 만남부터 시작해 신혼 생활에 이르기까지, 드라마틱한 러브스토리를 최초 공개한다.

오는 13일 오후 방송될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에서는 '해투동:하나뿐인 내 편 특집'과 자우림-에이핑크-러블리즈-김하온이 출연하는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불멸의 히트곡 가수 특집' 2부로 꾸며진다.

최근 진행된 '해투동' 코너에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의 주역인 유이, 이장우, 나혜미, 윤진이가 출연해 끈끈한 팀워크와 신선한 예능감을 뽐냈다.

녹화에서 나혜미는 남편 에릭과의 러브스토리를 낱낱이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나혜미는 "에릭과 전혀 친분이 없었는데 어느 날 문자가 왔다"며 에릭과의 첫 만남을 최초 공개했다. 이어 "처음에 신화의 에릭이라고 하길래 사칭인 줄 알았다"며 의심 가득했던 속마음을 고백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나혜미는 에릭의 드라마틱한 프러포즈를 공개해 스튜디오를 핑크빛으로 물들이기도 했다. 그는 "결혼 한 달 전에 함께 갔던 여행에서 사소한 걸로 다툰 이후, 에릭이 자리를 박차고 나갔다"며 운을 떼 주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나혜미는 "알고 보니 에릭이 자리를 박차고 나가서 프러포즈 준비를 했더라"며 에릭의 로맨틱한 면모를 공개해 주변의 부러움을 자아냈다고. 이에 그가 들려줄 드라마 뺨치는 프러포즈의 전말에 기대감이 모아진다.

이밖에 에릭과의 달콤한 신혼 생활까지 가감없이 공개해 '부러움 1순위'에 등극했다는 전언이어서 궁금증이 더욱 고조된다. 나혜미가 직접 밝히는 남편 에릭과의 달달한 러브스토리는 '해투3'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해투3'은 오는 1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영화대중문화유닛 기자 이경호입니다. 빠르고, 재미있고, 즐거운 영화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