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종X유이 '하나뿐인 내편', 단체포스터로 본방 기대↑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8.09.04 09:20 / 조회 : 2005
image
/사진제공=KBS


최수종, 유이, 이장우, 박성훈, 정은우, 윤진이, 나혜미 등이 출연한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의 단체 포스터가 공개됐다.

4일 오전 '하나뿐인 내편'(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제작 DK E&M)은 최수종, 유이, 이장우를 비롯한 전 출연진의 모습을 담은 단체 포스터를 공개했다.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린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만 했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다.

이번 공개된 단체 포스터에는 극의 핵심 축으로 작품의 전반적인 방향키를 쥐고 있는 최수종(강수일 역)은 앞서, 티저 영상 등을 통해 예고된 파란만장 삶과 상반된 행복한 미소가 인상적이다. 또 사슴과도 같은 커다란 눈망울과 또렷한 이목구비 등이 딸로 분할 유이(김도란 역)와 붕어빵 비주얼을 자랑하며 이들이 펼쳐낼 역대급 ‘부녀케미’를 향한 궁금증을 더욱 증폭 시키고 있다.

가을감성이 느껴지는 배경과 함께 브라운 톤 커플 시밀러 룩을 입고 남다른 비주얼을 자랑하는 유이(김도란 역)-이장우(왕대륙 역)의 '커플케미'도 시선을 끈다.

이어 할머니 정재순(황금병 역)의 손을 꼭 잡고 있는 두 형제 이장우-정은우(왕이륙 역)의 모습이 든든함을 자아내는 한편, 이들 뒤로 환하게 미소 짓고 있는 아버지 박상원(왕진국 역)과 어머니 차화연(오은영 역)의 모습은 훈훈한 가족애의 정석을 보여준다.

사이좋은 모녀의 즐거운 한때를 포착한 임예진(소양자 역)과 나혜미(김미란 역)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특히 나혜미는 유이와 극중, 현실자매 케미를 바탕으로 톡톡 튀는 매력발산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아버지의 부재에도 불구, 번듯하게 성장한 박성훈(장고래 역)-윤진이(장다야 역) 남매와 어린 두 남매를 지금껏 홀로 키워낸 어머니 이혜숙(나홍실 역), 순수한 낭만을 간직한 백만장자 미망인 진경(나홍주 역)의 모습은 크고 작은 삶의 생채기에도 불구, 가족이란 이름으로 서로를 보듬으며 새로운 희망을 찾아가는 치유의 감정이 고스란히 전해진다.

제작진은 "단체 포스터 속, 출연진의 화기애애한 모습처럼 촬영현장에서도 어느 누구 할 것 없이 서로의 가족이자 조력자가 되어주며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가족, 친구, 연인 등 가까이 있기에 소중함을 잊고 지낸 진짜 내 편의 이야기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극할 '하나뿐인 내편'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하나뿐인 내편'은 '같이 살래요' 후속으로 오는 15일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