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시 "저랑 도로시 어울린다고 로시 이름 지었다"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8.08.30 15:32
image
/사진=김창현 기자


가수 로시가 "저랑 '오즈의 마법사' 속 도로시와 잘 어울린다고 해서 예명을 짓게 됐다"고 밝혔다.

로시는 30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대 무브홀에서 열린 첫 미니앨범 'Shape Of Rothy'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로시는 자신의 예명에 대해 "회사 이름이 도로시 컴퍼니다. 대표님이 회사를 만들 때 '오즈의 마법사'를 봤고, 여주인공 도로시에 매력을 느꼈다고 한다. 저랑 그 캐릭터랑 맞다고 한다. 도로시 뜻이 신이 주신 선물"이라고 설명했다.

로시는 신승훈의 제작, 프로듀싱으로 화제를 모은 신인 여성 솔로 가수다. 데뷔에 앞세 'Star'와 '술래'를 발표하며 호평을 받은 로시는 첫 미니앨범을 통해 가요계에 본격 데뷔한다.

로시는 이번 미니앨범을 통해 소녀에서 숙녀로 넘어가는 성장과정을 담았다. 타이틀곡 '버닝(Burning)'은 프로피컬 장르의 곡으로 트렌디한 업템포 곡이다.

한편 로시의 첫 미니앨범 'Shape Of Rothy'는 3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