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완식의 톡식]사진공개→열애부인→대화공개..엘제이·류화영 그래서?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8.08.23 18:50 / 조회 : 406776
image
엘제이와 류화영


방송인 엘제이(LJ 41·본명 이주연)와 걸 그룹 티아라 출신 배우 류화영(25)이 열애설에 하루종일 온라인을 장식 중이다.

'사건'은 지난 22일 엘제이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류화영과 함께 찍은 여러 개의 사진과 영상을 공개하면서 시작됐다. 두 사람이 '보통 사이'가 아님을 짐작케 하는 게시물은 곧 열애설로 번졌다.

하지만 일방 당사자인 류화영 측은 이를 부인했다. 류화영 소속사 이매진 아시아 측은 23일 "LJ와 친한 사이일 뿐, 연인 관계는 아니다"고 일축했다.

엘제이는 그러나 달랐다. 그는 이날 오후 스타뉴스와 문자 메시지를 통해 "제가 바보입니다. 죄송합니다"는 짧은 답변을 내놨다.

스타뉴스 취재 결과, 엘제이는 과거 이매진 아시아에서 한솥밥을 먹었던 류화영과 친분이 남달랐다. 류화영은 평소 쌍둥이 언니 류효영과 함께 LJ가 운영하는 서울 청담동 음식점에도 자주 찾았다는 전언이다.

엘제이는 "류화영에게 섭섭한 부분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할 말이 없다. 내가 부족해서 그런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오전만 해도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던 엘제이는 이후 여러 매체를 통해 자신과 류화영의 열애 증거를 착착 공개했다. '2년 열애'의 증거라 했다. 그가 제시한 SNS메시지 '증거'들에 따르면 최근 류화영이 그에게 결별을 선언한 것으로 보인다.

결국 이 모든 걸 종합하면 엘제이와 류화영은 엘제이의 말대로 '열애'를 했고, 최근에 류화영이 그에게 결별을 선언했다. 엘제이는 류화영을 붙잡고 싶었거나 혹은 복수심으로 '열애 증거'를 SNS에 공개하게 됐다. 그러다 류화영 측이 열애의 사실마저 부인하는 것을 보고 매체 인터뷰를 통해 또 한 번 그 '증거'들을 공개하고 있다. 결과적으로 류화영은 궁지에 몰리게 됐다.

엘제이에게 묻고 싶다. 그래서 원하는 게 무엇인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유닛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