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븐 시걸, 새로운 성폭행 혐의로 검찰 조사 중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8.08.11 15:09 / 조회 : 1211
image
/AFPBBNews=뉴스1


할리우드 액션 스타 스티븐 시걸(66)이 새로운 성폭행 혐의로 미국 검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

지난 10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일간지 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 등에 따르면 스티븐 시걸은 새로운 성폭행 혐의로 미국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검찰청의 조사를 받고 있다.

앞서 LA카운티 검찰은 지난 1월 두 건의 성폭행 혐의와 관련해 스티븐 시걸을 수사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하나는 1994년 시걸의 영화 '온 데들리 그라운드'에 엑스트라로 나온 당시 18세 배우 지망생 레지나 시몬스가 스티븐 시걸에게 성폭행 당했다는 혐의이다. 또 하나는 전직 모델 파비올라데이디스가 2002년 오디션 때 성폭행당했다며 고소한 사건이다.

로스앤젤레스타임스는 새로운 성폭행 혐의가 이들 여성에게서 추가로 나온 것인지, 또 다른 피해 인물이 또 있는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특히 스티븐 시걸이 수사를 받고 있다는 소식은 그가 최근 러시아의 대미 관계를 담당하는 특별사절로 임명된 지 일주일 만에 나온 것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