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전 지사, 이혼 4년만 재혼.."20대 아들 세명 됐다"

이슈팀 이원희 기자 / 입력 : 2018.08.11 15:23 / 조회 : 688
image
남경필 의원(우). / 사진=뉴스1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의 결혼이 눈길을 끌고 있다. 남 전 지사는 2014년 이혼 후 4년 만에 재혼했다.

남 전 지사는 지난 10일 경기도의 한 교회에서 직계 가족들만 모인 가운데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 그는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 결혼합니다"며 이 사실을 알렸다.

이로써 남 전 지사에게 3명의 아들이 생겼다. 그는 "저는 두 아들의 아버지, 신부는 한 아들의 어머니로서 서로를 이해하며 의지할 수 있었다"며 "모두 20대인 세 아들들의 축하가 가장 마음을 든든하게 했다"고 밝혔다.

이어 "제 아들들의 엄마와 신부 아들의 아빠가 마음으로 보내준 축하가 큰 힘이 됐다"고 고마워했다.

남 전 지사는 아내를 교회 성가대에서 만나 사랑을 키웠다. 남 전 지사의 결혼식도 경기도의 한 교회에서 진행됐다.

남 전 지사는 "둘 다 아픈 경험이 있어 서로를 위로하며 사랑에 빠졌다. 나이도 네 살 차이로 같은 시대를 살아왔다"며 "앞으로 행복하게 살겠다. 축복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