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보현 "'송중기♥' 송혜교, 6개월 간 짝사랑 했다"

이슈팀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8.08.09 08:45 / 조회 : 65209
image
배우 안보현 /사진=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배우 안보현이 드라마 '태양의 후예' 촬영 당시 송혜교를 짝사랑했다고 고백했다.

지난 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홍보가 기가 막혀' 특집으로 꾸며져 MBC 새 주말특별기획 드라마 '숨바꼭질'의 주연배우 이유리, 송창의 김영민, 안보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안보현은 '송중기♥송혜교 커플의 결혼 소식에 놀라지 않았다는데?'라는 물음에 "그렇게 생각했다기 보다 혜교누나를 저도 촬영하는 6개월 동안 짝사랑했다"고 답했다.

이어 "모든 남자 배우들이나 군인들이 혜교누나의 매력에 빠졌다"라며 중기 형이 부러울 뿐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보현은 "혜교누나가 대배우니까 술자리면 뭐라도 바르고 오실 줄 알았다. 민낯에 원피스를 입고 술자리에 나왔다. 고기집에서 사진 많이 찍자고 할텐데 (혜교누나를 보고) '이래도 되나?', '저렇게 털털해도 되나?'라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