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월드컵 대표팀 23명 전원, 격려금 5000만원씩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18.08.07 18:14 / 조회 : 474
image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2018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한 축구대표팀이 격려금을 받았다.

대한축구협회는 7일 "한국은 월드컵 성적에 따라 800만 달러(약 90억원)의 상금이 정해졌고 이 가운데 선수들에게 격려금을 지급했다"며 "월드컵에 참여한 선수 23인에게 1인당 5000만원씩 총 11억5000만원을 균등 지급했다"고 밝혔다.

신태용 감독이 이끈 월드컵 대표팀은 러시아월드컵에서 스웨덴, 멕시코에 패했으나 마지막 경기서 디펜딩챔피언 독일을 꺾으며 조별리그를 마쳤다. 축구협회는 조별리그를 소화한 선수들에게 균등하게 격려금을 지급했다. 신태용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와 지원스태프 18인에게도 총 5억원의 격려금이 책정됐으며 차등 지급으로 알려졌다.

축구협회는 지난해 월드컵 최종예선을 통과한 대표팀 선수들에게 예선 과정에서 활약상을 반영해 A급(8000만원)부터 D급(3000만원)까지 나눠 포상금을 배분했다. 이에 따라 A급으로 분류됐던 손흥민은 월드컵 예선과 본선을 통해 총 1억3000만원의 금액을 수령하게 됐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