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정훈 "가수보다 여배우에게 대시 많이 받아"

이슈팀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8.08.02 08:56 / 조회 : 324343
image
가수 김정훈이 가수보다 여배우에게 대시를 많이 받았다고 고백했다. /사진=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가수 김정훈이 가수보다 여배우에게 대시를 많이 받았다고 고백했다.

지난 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얼굴 뜯어먹는 소리하네' 특집으로 꾸며져 김정훈, 가수 김종민, 구준엽, 걸그룹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출연했다.

김정훈은 '한창 잘 나갈 때 여배우들에게 대시를 많이 받았다고?'라는 물음에 "저는 가수분들 보다 여배우들에게 대시를 많이 받았다"고 답했다.

이어 "어떤 자리에서 A라는 분을 만났는데, A가 지인인 B를 소개해줬다. B라는 분이 제 연락처를 받아가면서 '사실 내 절친한 친구는 A가 아니라 C다'라고 했다"고 덧붙였다.

김정훈은 "결국 B가 불러낸 뒤 C가 다 조절했다. 그냥 C와 두 번 정도 술자리만 가졌다"고 설명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