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신임 국회의장 당선 "협치, 최우선으로 할 것"

이슈팀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8.07.13 12:00 / 조회 : 964
image
20대 국회 후반기 신임 국회의장 문희상 의원. /사진=뉴스1


문희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제20대 국회 후반기 국회의장으로 당선됐다.

국회는 13일 오전 국회 본회의를 개최해 제20대 후반기 국회의장 및 부의장 선거를 실시했다. 선거 결과 문희상 의원이 총 투표수 275표 중 259를 획득해 제20대 후반기 국회의장으로 뽑혔다.

문희상 의원은 국회의장으로 선출 된 후 당선 인사를 통해 "저에게 부여된 후반기 국회의장의 막중한 책임과 의무를 두렵게 받아들이고 있다. 정치인생 40년의 경험과 지혜를 모두 쏟아 혼신의 힘을 다해 역사적 소임을 수행할 것을 엄숙하게 약속드린다"고 전했다.

문희상 신임 국회의장은 "제20대 총선결과 다당제의 국회가 출범했다. 대화와 타협, 협치를 통한 국정운영은 제20대 국회의 태생적 숙명일 것이다. 후반기 국회 2년은 첫째도 협치, 둘째도 협치, 셋째도 협치가 최우선이 될 것임을 약속드린다"며 의지를 드러냈다.

그는 "촛불혁명을 제도적으로 완성하고 의회주의가 만발하는 세상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국민의 명령을 받들어 존경받는 국회, 신뢰받는 국회, 사랑받는 국회를 만드는 것이 저의 마지막 소명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