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정선희 "겪은 일에 비해 동안..관리 잘 했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8.07.12 16:03 / 조회 : 5180
image
/사진=보이는라디오 캡처


개그우먼 정선희가 "겪은 일에 비해 (얼굴이) 동안이다"라고 말했다.

정선희는 12일 MBC FM4U '2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한 청취자가 "홍대에서 정선희를 봤는데 실제로 보니 더 예뻤다"고 하자 정선희는 "겪은 일에 비해서는 젊다. 동안 관리가 잘 돼 있다. 그 정도 겪었으면 훅 갔어야 한다. 근데 반 밖에 안 가서 다행이다"라며 솔직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정선희는 과거 타 방송사에서 지석진과 여걸식스를 하며 호흡을 맞췄던 경험을 회상했다. 그는 "윗옷을 벗다가 (지석진) 오빠와 눈이 마주쳤던 기억이 난다"라며 "보더니 '나갈게'라고 하더라. 남자로 의식이 안 됐다. 남자가 아니라 형제처럼 지냈었다"라고 털어놨다.

한편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는 매일 낮 2시부터 4시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