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닝시리즈' 김진욱 감독 "후반기에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것"

수원=심혜진 기자 / 입력 : 2018.07.12 21:45 / 조회 : 3030
image
김진욱 감독.



KT 위즈 김진욱 감독이 승리 소감을 밝혔다.

KT는 12일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두산과의 경기서 11-4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KT는 위닝시리즈로 전반기를 마쳤다.

선발 금민철은 5이닝 2피안타(1피홈런) 3볼넷 3탈삼진 1실점 호투로 시즌 6승째를 달성했다.

타선에서는 홈런 4방을 포함해 11득점을 올렸다. 특히 '캡틴' 박경수가 폭발했다. 솔로포-만루포로 이어진 연타석 홈런을 포함 3안타 6타점을 쓸어담았다. 그 결과 박경수는 한 경기 최다 타점 기록을 새로 썼다. 오태곤도 3안타로 맹활약했다.

경기 후 김진욱 감독은 "전 선수들이 전반기 마지막 경기에서 승리하겠다는 투지를 불태운 것이 좋은 승부로 이어졌다. 선발 금민철과 불펜으로 나선 고영표가 안정적으로 상대 타선을 잘 막았고 1,2회 박경수의 연타석 홈런이 승부를 결정지었다"고 말했다.

이어 "전반기 동안 성원해 주신 팬들에게 감사드리고 후반기에 더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겠다"고 더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