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박경수, 유희관 상대 선제 솔로포 '쾅'.. 시즌 16호

수원=심혜진 기자 / 입력 : 2018.07.12 18:47 / 조회 : 3839
image
박경수.



KT 위즈 '캡틴' 박경수가 선제 솔로포를 때려냈다.

박경수는 12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두산과의 전반기 마지막 경기서 3번 2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1회말 2사에서 두산 선발 유희관의 3구째 119km/h 체인지업을 받아쳐 중앙 담장을 넘기는 솔로포를 만들어냈다. 시즌 16호.

박경수의 홈런으로 2회초 현재 KT가 1-0으로 앞서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