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화재 사망' 김태호, 빈소 마련..조문 시작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8.06.19 16:30 / 조회 : 2046
image
개그맨 김태호/ 사진=본인 SNS


개그맨 김태호가 군산화재 사고로 인해 사망했다. 유족 측은 빈소를 마련하고 조문객을 맞을 준비를 하고 있다.

19일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김태호는 지난 17일 전라북도 군산시의 한 유흥주점에서 발생한 화재로 인해 목숨을 잃었다.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김태호가 군산 유흥주점 화재로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다"라고 밝혔다. 김태호는 군산에서 열리는 행사 참석을 위해 내려갔으며, 지인들과 함께 한 술자리에 참석했다가 변은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고인의 빈소는 19일 오후 마련됐다. 빈소는 성남 중앙병원 4층 귀빈실이며 발인은 21일 오전이다. 장지는 미정이다.

앞서 지난 17일 군산 유흥주점 화재 사고로 인해 3명이 사망하고 30여명이 부상을 입었다. 경찰은 유흥주점에 불을 내고 도주한 50대 용의자 이모씨를 붙잡아 조사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주점의 외상값 10만원 때문에 주인과 싸웠고, "주점에 불을 지르겠다"라고 협박한 뒤 실제로 휘발유를 뿌려 불을 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태호는 1991년 KBS 공채8기 개그맨으로 데뷔, '코미디 세상만사' '6시 내고향' '굿모닝 대한민국' 등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행사 전문 MC로 활동했으며 2014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MC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