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민호, '주간아'서 불타는 승부욕에 키 탈출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8.06.13 10:21 / 조회 : 589
image
/사진제공=MBC에브리원


그룹 샤이니 멤버 민호가 멤버들도 혀를 내두른 승부욕을 공개한다.

13일 오후 방송될 케이블채널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는 데뷔 10주년을 맞이한 샤이니(온유, 키, 민호, 태민)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주간아이돌'은 3개의 앨범으로 활동하는 샤이니에 맞춰 역대급 세 가지 선물을 준비했으며, 선물 획득을 위해 샤이니는 다양한 미션들에 도전했다. 미션 중 하나로 '데리러 가' 롤코 댄스에 도전했으며, 샤이니는 '데리러 가' 안무가 쉬운 편에 속한다며 성공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내 주위의 기대를 한몸에 받았다.

이번 방송에서는 샤이니가 직접 작성한 자필 이력서가 공개될 예정이다. 샤이니 막내 태민은 뇌 속에 온통 자리 잡은 멤버 키에 대해 이야기하며 그에 대한 굉장한 애정을 드러냈다. 반면 키는 11년을 함께한 멤버들조차 의아하게 만든 이력서 내용들을 공개하며 뻔뻔한 모습을 보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멤버 민호는 자신의 유일한 약점으로 '승부욕'을 꼽았으며, 멤버들은 민호의 과한 승부욕으로 인한 단체 불만을 호소했다. 이어서 그에게 걸맞은 미션이 진행됐고, 시작부터 민호는 강한 승부욕을 드러냈다. 순탄치 않은 미션들이 등장하자 결국 민호는 제작진을 향해 조작방송 의혹을 제기하며 스튜디오를 떨게 만들었다는 후문. 그러던 중, 멤버 키가 갑자기 스튜디오를 뛰쳐나가는 돌발행동을 보이며, MC와 멤버들은 물론이고 현장의 스태프들까지 당황하게 만들었다.

방송 최초로 공개되는 샤이니의 두 번째 타이틀곡 'I Want You' 무대와 갑자기 스튜디오를 뛰쳐나간 '키 탈출 사건'의 전말은 13일 오후 6시 '주간아이돌'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영화대중문화유닛 기자 이경호입니다. 빠르고, 재미있고, 즐거운 영화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