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둥지탈출' 김우리 "24살·19살 딸..차예련이 불륜으로 오해"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8.06.12 21:38 / 조회 : 124608
image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타일리스트 김우리가 20대에 낳은 딸들과 함께 있는 모습을 보고 남들이 오해(?)한다고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 된 tvN 예능프로그램 '둥지탈출3'에는 김우리와 딸 김예은이 첫 등장했다.

김우리는 "아내는 46살로 동갑이고, 딸을 일찍 낳았다"라며 "첫 딸을 23살에, 둘째 딸을 28살에 낳았다. 첫 딸이 24살이고, 둘째딸이 19살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예전에 차예련씨가 연락이 와서 '오빠 젊은 여성들이랑 수영하고 그러면 안 된다'라고 뭐라고 하더라"라며 "차예련씨의 지인이 호텔 수영장에서 딸들과 놀고 있는 내 모습을 보고 불륜으로 오해했다. 이제 딸들이 일부러 '아빠, 아빠' 더 크게 부른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김우리의 딸 예은이의 모습에 박미선은 "너무 예쁘다"라며 감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