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TV]'인형의 집' 이은형, 결국 위너스 사장됐다

최현경 인턴기자 / 입력 : 2018.05.17 20:16 / 조회 : 545
image
/사진=드라마 '인형의 집'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인형의 집'에서 이은형이 위너스의 사장 자리에 앉게 됐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 드라마 '인형의 집'(극본 김예나 이정대, 연출 김상휘, 제작 숨은 그림 미디어)에서는 은경혜(왕빛나 분)가 이재준(이은형 분)을 위너스 사장으로 앉히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홍세연(박하나 분)은 사라진 이재준을 찾으러 나섰다. 이에 은경혜는 이재준이 어딨는지 알고 싶냐며, 곧바로 전화를 걸어 이재준을 불렀다.

사라진 줄 알았던 이재준은 은경혜의 부름에 곧바로 달려왔다. 하지만 이재준의 표정은 좋지 않았다. 그는 홍세연을 보고도 모른 척했고, 은경혜는 "오늘부터 이재준씨 사장 됐어. 내가 기뻐할 만한 일을 했거든"이라고 말했다. 이재준은 "시키실 일 없으시면 나가겠다"며 밖으로 나갔다.

홍세연은 이재준을 따라 나갔다. 그녀는 "말해요. 무슨 일이 있었던 거에요? 경혜가 나 버리라고 협박했어요?"라고 물었지만, 이재준은 대답하지 않고 나갔다.

홍세연은 다시 은경혜에게 돌아가 "은경혜 내가 너한테 뭘 그렇게 잘못했니? 대체 왜. 나한테 왜"라며 울부짖었고, 은경혜는 이를 보며 "울지마 홍세연. 니가 울면 내가 행복하잖아"라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