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정우성,'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합류..전도연과 호흡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8.05.14 10:41 / 조회 : 3570
image
정우성/사진제공=NEW

배우 정우성이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에 합류, 스크린에서 바쁜 행보를 이어간다.

14일 영화계에 따르면 정우성은 최근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감독 김용훈) 출연을 결정하고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여자의 사체 일부와 주인을 알 수 없는 돈가방이 발견되자 비루한 인생을 살아가는 사람들이 절망에서 벗어나려 한 선택이 예상치 못한 결과를 가져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열대야' '침저어' 등으로 한국에 잘 알려진 일본 작가 소네 케이스케의 동명소설이 원작이다.

앞서 전도연과 윤여정, 진경, 윤제문 등이 출연을 결정했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전도연과 윤여정, 진경 등 내로라하는 세 여배우에 정우성이 호흡을 맞추게 되면서 드림팀을 결성하게 됐다.

정우성은 이한 감독의 '증인'에 김향기와 출연하는 데 이어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로 쉼없는 활동을 이어간다. 정우성은 최근 '그날, 바다' 내레이션으로 관객에 신뢰를 주는 배우라는 사실을 입증했다. 올 하반기 김지운 감독의 '인랑'으로 관객과 만난 뒤 '증인'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을 연이어 준비한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프리 프로덕션을 거쳐 올 하반기 촬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