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PD "정찬우 고민과 아픔 함께 기다릴것"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8.04.16 13:54 / 조회 : 3780
image
/사진제공=KBS 2TV '안녕하세요'


컬투 정찬우가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안녕하세요'를 잠시 떠난다. '안녕하세요' 연출 양자영 PD는 정찬우를 기다리겠다는 뜻을 밝혔다.

16일 '안녕하세요' 측에 따르면 정찬우는 오는 23일 방송을 끝으로 '안녕하세요'에서 잠정 하차한다.

'안녕하세요' 제작진은 지난 2010년 11월 22일 첫 회를 시작으로 8년간 362회 동안 시청자들과 함께 울고 웃으며 '안녕하세요'를 명품 프로그램으로 만들어온 정찬우가 건강상의 이유로 잠시 하차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안녕하세요'는 정찬우가 건강이 회복돼 복귀할 때까지 이영자, 신동엽, 김태균의 3MC 체제로 갈 예정이다.

양자영 PD는 "프로그램 맏형으로 많은 역할을 해준 정찬우 씨께 감사드린다"며 "현 상황에 대해 알게 된 것은 오래되지 않았지만 정찬우 씨와 제작진과는 충분한 교감을 나눴고, 수많은 고민을 들어주고 공감해줬던 정찬우 씨를 위해 이제 우리가 그의 목소리를 들어줄 차례가 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저희 제작진은 정찬우 씨의 고민과 아픔을 함께 기다려주려 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안녕하세요'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