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터 데뷔' 이수연, 日서 눈부신 비주얼..'벚꽃 여신'

김동영 기자 / 입력 : 2018.03.23 09:40 / 조회 : 402162
image
최근 ROAD FC와 계약하며 프로 파이터 데뷔를 앞둔 이수연. /사진=ROAD FC 제공



최근 ROAD FC와 계약하며 프로 파이터 데뷔를 앞둔 이수연(24·로드짐 강남 MMA)의 눈부신 외모가 화제다.

이수연은 지난해 MBC에서 방영된 지상파 최초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 '겁 없는 녀석들'에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1차 오디션 당시 이수연이 등장하자마자 슈퍼주니어 이특이 'PASS'를 누르며 "축하드립니다"라고 너스레를 떨 정도로 앳되고 귀여운 외모로 주목 받았다. 외모와는 달리 파이터의 면모를 두루 갖춘 반전매력을 선보이며 강한 인상을 남긴바 있다.

최근 본인의 SNS 계정을 통해 일본 여행을 다녀온 근황을 전하기도 한 이수연은 "ROAD FC 선수 데뷔라는 목표만을 가지고 운동해왔는데, 이렇게 데뷔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너무 기쁘고 설렙니다. 아직은 선수로서 실력과 경험이 부족할 수 있겠지만 기회를 주신만큼 더 노력해서 경기에서 최고의 모습을 보여드리겠습니다. 모든 팬들에게 인정받는 선수가 되고 싶습니다"라며 앞으로 ROAD FC에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image
ROAD FC 이수연. /사진=ROAD FC 제공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