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韓휠체어컬링, 노르웨이에 패배...예선 6승 2패

박수진 기자 / 입력 : 2018.03.14 16:37 / 조회 : 1659
image
휠체어컬링 대표팀 차재관이 투구를 준비하고 있다. /사진=뉴스1


한국 휠체어컬링이 노르웨이에 완패했다. 예선 두 번째 패배를 당했다.

한국 휠체어컬링 대표팀은 14일 오후 강릉 컬링 센터에서 열린 노르웨이와 '2018 평창 동계 패럴림픽' 휠체어컬링 예선 8차전서 2-9로 완패했다. 3엔드까지 2-2로 맞섰지만 4엔드 2실점했고, 6엔드에 대거 4실점하며 경기를 내줬다. 이로써 컬링 대표팀은 예선 풀리그 6승 2패를 기록하며 7승 1패의 중국에 이어 2위 자리를 유지했다.

이날 한국은 방민자가 리드, 이동하가 세컨드, 서순석이 서드, 차재관이 마지막 스톤을 맡았다. 한국은 선공으로 시작한 1엔드 2점을 뺏겼지만, 후공인 2엔드에서 2-2 균형을 맞췄다.

노르웨이는 3엔드 후공을 잡았지만 마지막 샷을 실패하며 득점을 올리지 못했다. 4엔드부터 경기 승부가 갈리기 시작했다. 후공을 펼친 노르웨이가 2점을 추가하며 다시 리드를 잡았다.

5엔드에서 한국은 후공을 잡았지만 노르웨이에 1실점하며 2-5로 더 벌어졌다. 이후 6엔드 노르웨이가 4점을 내자 결국 한국은 기권하며 경기를 마쳤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