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송강호, 세종대왕 변신..'나랏말싸미' 박해일과 호흡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8.03.13 07:26 / 조회 : 5973
image
송강호,박해일/사진=머니투데이 스타뉴스


배우 송강호와 박해일이 영화 '나랏말싸미'로 뭉친다.

13일 영화계에 따르면 송강호와 박해일은 최근 영화 '나랏말싸미'(제작 영화사 두둥)에 출연하기로 결정하고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다. '나랏말싸미'는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 '사도' 등의 시나리오를 집필한 전 타이거픽쳐스 조철현 대표의 감독 데뷔작이다. 조철현 대표는 '나랏말싸미'를 10여년 동안 준비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나랏말싸미'는 백성을 위해 훈민정음을 창제한 세종대왕과 그와 함께 했지만 역사에 기록되지 못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송강호는 '나랏말싸미'에서 세종 역할을 맡는다. '사도'에서 영조를 맡은 데 이어 이번에는 세종대왕이다. 송강호는 '나랏말싸미' 시나리오와 오랜 인연을 갖고 있는 조철현 감독에 대한 신뢰로 출연을 결심했다는 후문이다. 송강호는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에 이어 '나랏말싸미'로 올해도 바쁜 행보를 이어간다.

박해일은 '나랏말싸미'에서 훈민정음 창제에 큰 역할을 했지만 역사에 이름을 남기지 못한 인물로 출연한다. 박해일도 변혁 감독의 '상류사회'에 이어 '나랏말싸미'로 쉼 없는 작업을 이어간다. 송강호와 박해일이 호흡을 맞추는 건 '괴물' 이후 12년 만이다.

'나랏말싸미'는 주요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올 하반기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배급은 메가박스 ㈜플러스엠이 맡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