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 감독 '풀잎들' 한재이, 화인컷엔터와 전속계약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8.02.28 18:10 / 조회 : 3978
image
배우 한재이/사진제공=화인컷(AOF엔터테인먼트)


신예 배우 한재이가 화인컷의 배우 매니지먼트 부문인 화인컷엔터테인먼트(AOF)에 합류했다.

한재이는 최근 화인컷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화인컷엔터테인먼트는 서영주, 정하담, 조동인 등 탄탄한 연기력과 독특한 매력으로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인정받는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한재이는 건국대학교에서 영화학을 전공했다. 그녀는 지난 2013년 홍상수 감독의 '누구의 딸도 아닌 해원'의 단역으로 데뷔를 한 이후 '밤의 해변에서 혼자', '풀잎들' 등 지속적으로 홍상수 감독의 영화에 얼굴을 비췄다.

또한 '갈래', '사랑하는 사람의 아이를 낳는다' 등 다수 단편영화에 출연했다. 이밖에 '누구의 딸도 아닌 해원'에서 안재홍과 인연이 되어 그의 단편 '열아홉, 연주', '검은 돼지'(감독 안재홍) 등에 주연으로 출연하며 차근차근 연기력을 다져온 충무로의 주목받는 신예 배우다.

화인컷엔터테인먼트는 "한재이는 스크린에서 정형화되지 않은 연기력으로 신선함과 몰입감을 주는 배우다. 다양한 매력에 스펙트럼 넓은 연기력까지 겸비한 한재이의 향후 활동에 아낌없는 지원을 할 예정"이라며 그녀를 영입한 이유를 밝혔다.

한재이는 "화인컷은 폭넓은 영화 사업에 대한 전문성을 가지고 있는 회사다. 좋은 영화를 선택하고 소속 아티스트를 육성하는 것에 깊은 신뢰가 있다. 앞으로 활동에 저 역시도 많은 기대가 된다"고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